BRAND

새로운 세상을 열어가는 사람들

보도자료

센트레빌 보도자료 소식을 만나보세요.

KT, 동부 센트레빌에 기가지니 도입…'AI 아파트 구축'

조회 604

 


KT(대표 황창규)는 동부건설(대표 이중길)의 아파트 ‘센트레빌’에 인공지능 APT 서비스를 구축한다고 22일 밝혔다.

 

KT는 올해 12월 분양 예정인 동부건설의 ‘남악 센트레빌 리버파크’ 1천258가구를 시작으로 향후 공급예정 세대에 기가지니를 도입해 인공지능 APT 서비스를 확대 적용해 나갈 계획이다.

 

‘남악 센트레빌 리버파크’ 입주자들은 인공지능 APT 서비스가 적용된 각 세대에서 KT 기가지니를 통해 APT 공지사항 확인 및 음성으로 엘리베이터를 바로 호출할 수 있다.

또한 거실 조명과 같은 빌트인 기기 및 KT 서비스와 연동된 IoT 기기들을 손 쉽게 제어할 수 있다. 물론 스마트폰 앱을 통해서도 제어 및 관리가 가능하다.

 

그리고 KT 기가지니가 제공하는 우리말/나라 맞추기 등의 다양한 게임 컨텐츠로 맞벌이 부부 및 아이가 있는 가정에서 유익한 편의 기능들을 이용할 수 있고, 여러 은행과의 제휴를 통해 집 안에서 음성으로 편리하게 금융 서비스까지 이용할 수 있다.

 

KT는 향후 인공지능 APT에 지능형 서비스를 결합하여 보다 더 나은 스마트홈 라이프를 선보이겠다는 비전을 가지고 있다. 지능형 서비스란, 사용자가 잠이 들면 이를 스스로 인지하여 조명을 꺼주고, 부엌에서 요리를 시작하면 자동으로 공기청정기를 틀어주는 등 고객의 생활 패턴을 학습해 상황에 맞게 기기를 자율 제어해주는 서비스라고 볼 수 있다.

 

김준근 KT GiGA IoT 사업단장은 “동부건설과의 이번 사업협력을 계기로 KT가 보유한 인공지능 및 IoT 기술을 ‘센트레빌’ 입주민들에게 제공할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 지속적인 사업협력을 통해 고객에게 높은 만족도를 제공할 수 있는 서비스를 확대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